본문 바로가기
텃밭가꾸는방법

김장배추 무 수확시기와 보관하는 방법

by 초이통 2022. 10. 21.

중부지방 김장배추 수확시기/보관하는 방법,가을 김장무 수확시기

김장배추 수확시기

하루가 다르게 기온이 내려가는 요즘 대표적 겨울 먹거리 김장을 준비하는 손길이 분주하다. 맛있는 김장을 담그기 위해서는 무엇보다 좋은 재료를 고르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주재료인 배추와 무는 제때 수확한 것이 시기를 맞추지 못한 것에 비해 품질 면에서나 영양 면에서 훨씬 뛰어나고 맛있는 김장의 비결이 된다.

 

동해를 입는 온도는 무 0℃, 배추 영하 6℃ 정도로 기상예보에 따라 비닐이나 짚을 덮어주거나 배추 포기를 묶어주는 것이 도움이 된다.

 

 

가을 김장배추의 생육기간은 보통 70일 정도로 9월 초순쯤 정식을 하였다면 70일정도지난 11월 중순부터 수확시기라고 볼 수 있다.
배추 위쪽을 눌러 단단해졌으면 수확적기 이다.

 

 

김장배추를 수확하는데 알맞은 수확시기는 중북부지방은 11월 중순~11월 하순경이고, 남부지방은 11월 하순~12월 상순경이 알맞다.

 

텃밭에서는 배추의 자람을 보아 가면서 포기 사이의 잎끝이 서로 겹치기 시작하면 솎아 먹도록 한다. 하지만 김장용 배추가 가장 맛이 있을 때는 포기의 단단하기가 80%정도일때 이다.

즉 포기를 눌러 보았을 때 약간 엉성한 듯한 감이 들때이니 가정용 텃밭에서는 맛있는 김장을 먹기 위해서 염두해 둘일이다.

 

아직 김장배추 포기가 안차거나 무 열매가 작은 경우도 김장배추 수확시기에 맞춰서 수확하는게 좋다. 왜냐하면 이제 더 자라는 것은 매우 제한적이기 때문이다. 아쉽지만 수확하는 것이 현명하다.

 

밭에 더 놔두면 놔둘수록 득 보다는 실이 크다. 특히 무는 영하로 떨어지면 얼어서 썪어버린다.

서리 맞은 무청은 시들고 말라 질겨서 먹질 못한다.

 

수확한 무나 배추는 저장조건에 따라 나중 품질에 큰 차이가 난다. 저장 온도는 0∼3℃, 습도는 90∼95% 정도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저장 장소는 물이 잘 빠지고 햇볕이 잘 드는 곳을 골라야 한다. 

 

김장배추 수확방법

김장배추는 날씨가 맑은 날에 수확작업을 해야 한다 비가와서 물기가 많이 묻어 있으면 저장 중에 부패가 촉진되므로 저장용 배추는 비오는 날에 수확하지 않도록 하고 비가 많이 왔을 경우 2~3일 지난 후에 수확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가을 김장배추는 수확 시간대가 저장성에 크게 영향을 끼치지 않지만 아주 높은 온도와 이슬이 많이 묻은 시간을 피하도록 한다. 겨울배추는 배추 겉잎이 얼어 있거나 물기가 많을 수 있기 때문에 아침보다는 배추가 마르기 좋은 낮에 수확하도록 한다.

 

 

수확 작업은 깨끗한 장갑과 소독된 칼을 준비하고 맑은 날 진행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칼날에 흙이 묻으면 미생물 오염 우려가 있으므로 수확 중간중간 칼날을 소금물(물 1ℓ에 소금 7g)에 담가 소독하면 좋다. 

 

장기 저장용 배추를 수확할 때는 벌어져 있는 겉잎 5~6매를 먼저 제거하고, 흙이 배추에 묻지 않도록 합니다 김치 가공용 배추는 8~9개 외엽을 제거하기도 하는데 장기 저장에는 적합하지 않다 배추 밑부분을 칼로 절단하여 수확 하는데 이때 지나치게 깊게 절단하여 여러 배추 잎이 쉽게 떨어지지 않도록 주의한다.

 

가을김장배추 보관하는 방법

저장조건

 

배추는 0~ -6℃까지는 비닐, 섬피, 짚 등을 덮어주고, -6℃ 이하로 내려갈 때는 수확하여 임시저장을 해야하며 언 피해를 받았을 때는 날씨가 회복되어 언부분이 녹은 다음 수확하여 저장하지 말고 즉시 사용한다.

 

배추의 저장에 적합한 조건은 온도 0~3℃, 습도 90~95% 정도 유지되는 곳으로서 물이 잘 빠지고 햇볕이 잘 쪼이는 밭 또는 집안터에 저장한배추는 너무 큰 포기는 썩기 쉬우므로 골라낸 다음 겉잎을 2~3매 정도 벗겨내고 저장한다.

 

병든 포기, 얼었던 포기는 저장하지 말고 눈, 비가 올 때는 물이 저장움 안으로 스며들지 않도록 주변에 물 뺄 도랑을 설치해야 한괴산지역의 저온저장고를 보유하고 있는 농가는 온도 0~3℃, 습도 90~95% 정도의 조건에서 저장하고 있다.

 

임시저장 보관하는 방법

 

배추는 뿌리를 자르지 말고 2줄로 잎이 밖으로 나오게 4~5층으로 쌓은 후 비닐, 이엉, 섬피 등으로 덮고 바람에 날리지 않도록 끈으로 얽어매 준이와 같이 임시 저장할 경우 낮에는 비닐, 이엉, 섬피 등을 벗겨주고 밤에는 다시 덮어주도록 한다.

 

단기저장 보관하는 방법

 

배추는 뿌리를 자르지 말고 4~5포기씩 세로로 세워 짚, 이엉, 비닐 등으로 덮어주되 기온이 내려갈 전망이면 흙을 10~20cm정도 덮어준다.

 

저온저장고 이용 저장 보관하는 방법

 

조립식 저장고를 이용 오랫동안 저장하고자 할 때는 P.E.필름을 이용하여 밀봉저장을 하는 것이 안전하다. P.E.필름 재료는 두께 0.05㎜의 호스를 이용하는데, 저장할 배추는 뿌리를 자르고 겉잎 3~4매를 뜯어낸 다음 2~3일간 그늘에서 물기를 말린다.

 

P.E.필름이 30~45×60㎝정도 되도록 배추를 넣고 완전히 밀봉한 다음 상자에 넣어 저장고에 저장한다. 저장고의 온도를 0~3℃로 맞추면 2월말까지 배추의 녹색과 신선도를 유지한 상태로 저장이 가능하다.

 

 

가정에서 손쉽게 할 수 있는 김장배추 보관하는 방법

 

 - 배추 뿌리를 자르고 겉잎 3~4매를 벗겨냄

 - 그늘에서 2~3일간 물기를 말린 다음 배추 포기를 각각 신문지로 싸서 온도 변화가 적은 자락이나 지하실에 저장

 - 0~10℃에서 20~30일 정도 저장이 가능함

 

김장무 수확시기

김장용 무는 종자를 뿌린 지 70일이 지난 시점에 수확하면 가장 맛이 있다. 8월 말이나 9월 초에 김장 무를 심었다면 11월 중순께 수확하면 된다.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 김장 무가 얼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한다.

 

김장무를 수확하는데 적당한 시기는 북부지방이 10월 하순경, 중부지방은 10월 하순~11월 중순경, 그리고 남부지방은 11월 하순경이다.

 

가을 김장무는 수확하기 전에 갑자기 추위가 닥치면 동해를 받을 염려가 있고, 또 생육상태가 좋지 않으면 동해 피해가 더욱 커질 수가 있기 때문에 생육이 부진한 밭은 사전에 요소 0.2%액이나 제4종 복합비료를 5~7일 간격으로 2~3차례 잎에 뿌려서 생육을 촉진시켜 주는 것이 좋다.

 

또한 비닐이나 이엉과 같은 피복 재료를 밭가에 준비해 두고 갑작스런 추위에 미리 대비하는 것이 중요하다.

 

무가 동해를 받는 온도는 0℃정도인데 따뜻한 날씨가 계속되다가 갑자기 추위가 닥치면 동해피해가 커질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 따라서 갑작스런 추위가 올 것이라는 기상예보가 있으면 0℃ 내외일 때 밭가에 미리 준비해둔 비닐이나 이엉과 같은 피복재를 덮어주도록 한다.

 

그리고 기온이 더 떨어져서 영하 2℃ 이하가 예상되면 수확해서 잎을 자르지 말고 잎이 밖으로 나오게 10~15층까지 두줄로 쌓고 비닐, 이엉 등으로 덮어준다.

 

수확방법

김장무우는 마지막 수확을 앞두고 약 20여일 전부터는 무우밭에 물을 주지 말아야 하며 과습되지 않도록 신경을 써야 한다.

무우밭에 늦게까지 수분이 많이 남아 있으면 무우 표면이 갈라 터지고 저장성도 좋지 않게 된다.

 

김장무우 수확철을 앞두고 무우 잎이 절정에 달했을 때 무우 아랫잎을 따주면 뿌리가 잘자란다.

이때 수확하는 무우시래기는 가을에 무우를 수확하고 난후 잘라낸 시래기에 비해 월등히 연하고 맛이 있다.

 

김장용으로 수확을 할 때는 뿌리째 뽑아내서 뿌리와 줄기가 구분되는 곳을 칼로 잘라낸다. 뿌리는 김장용으로 사용하고 위에 붙은 줄기는 시래기로 쓴다.

 

가을 김장무 보관하는 방법

무를 저장할 때는 육질이 단단하고 동해를 입지 않은 것을 선택하고 상처가 있거나 병든 것은 피해야 한다.

 

가을김장무를 보관하는데 알맞은 조건의 온도는 0~3℃, 습도는 95~98% 정도이고, 보관 장소는 물이 잘 빠지고 햇빛이 잘 드는 곳이 좋다. 또 저장할 무는 육질이 단단하고 제때 수확해서 동해를 받지 않은 것을 선택해야 한다.

 

너무 큰 무는 바람들이가 생기고, 병들거나 상처난 무는 썩기 쉬울 뿐만 아니라 건전한 무까지 썩게 할 염려가 있기 때문에 잘 골라내도록 한다.

 

 

무는 동해를 입는 영하 1.5℃ 이상의 얼지 않는 범위의 저온으로 유지하면서 건조되지 않도록 하면 오랫동안 저장 할 수 있다. 무를 수확하고 바로 저장에 들어가게 되면 온도가 높아서 부패하거나 새순이 돋아나므로 밭에서 우선 간이 저장을 하였다가 지표면이 얼기 시작할 때 땅을 파서 묻거나 저온 저장고에 넣는다.

농가에서는 골을 파고 무를 거꾸로 세운 뒤 흙을 덮고 비닐을 씌운 뒤 그 위에 흙을 채운다. 땅속 깊이 묻거나 움을 만들어 저장하면 다음해 2~3월까지 얼지 않고 안전하게 간이 저장할 수 있다.

 

겨울철 기온이 낮지 않은 남부지방에서는 무를 수확하지 않고 흙을 밑에서부터 그대로 덮어주고 이것이 얼면 또 덮고 하여 2~3회에 걸쳐 4~60㎝ 가량 흙으로 덮어 저장을 한다.

 

무를 장기 저장할 때는 무청을 잘라야 수분 증발을 막을 수 있지만, 너무 짧게 자랐을 경우 부패 가능성이 커지는 만큼 주의해야 한다.

 

가정에서 김장무 보관법

 

가정에서는 잎이 달린 무를 구입 했을 경우 잎은 구입한 날 모두 잘라 이용하는 것이 좋으며, 쓰고 남은 무는 신문지에 싸서 냉장고에 보관한다. 겨울철 냉장고를 이용하지 못할 경우에는 신문지로 싸서 베란다에 두면 좋은데, 얼지 않도록 유의한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