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잡동사니

감자 보관법 오래 보관하는법

by 초이통 2022. 7. 7.

감자 보관법

감자는 쉽게 상하기 때문에, 가정에서 오래 보관하기가 쉽지 않다. 신문지에 싸서 김치냉장고 같은 곳에 보관하면 괜찮다고 생각할지 모르지만, 오래 보관하지 않는 것이 좋다.

 

가정에서 감자보관법은 그늘에서 바람에 말린 뒤에, 구멍이 없는 박스를 사용하면 숨을 쉴수 없기에 양쪽에 구멍이 뚫린 종이 상자에 사과 한두개를 넣고 담아서 빛이 들어가지 않도록 보관하면 오랫동안 보관이 가능하다감자는 8도의 온도에서는 싹이나고, 영하 1도에서는 얼기 때문에 감자보관 적정온도는 1~4도 라고 한다.

 

빛이 들어가게 되면, 감자의 표면이 녹색으로 변하게 되고, 충분히 마르지 않으면 싹이 난다.

감자의 싹이나 녹색으로 변한 부분엔 솔라닌이란 독성 물질이 있다고 하는데, 구토, 복통을 일으키기도 한다고 한다. 그렇다고 버리지 말고, 이 부분만 잘라내고 먹으면 된다고 한다. 그리고 적당량은 몸속에서 치료제로 사용된다고 한다.

 

가정에서 감자 오래 보관방법

 

1.감자를 골라낸다. 

감자 한 봉지를 구입했거나, 텃밭에서 감자를 수확한 후에는 이를 골라내는 과정이 필요하다. 껍질이 벗겨졌거나 멍이 들었거나 또는 상처가 있는 감자들을 골라낸다. 이 감자들은 오랫동안 보관할 수 없다. 이런 감자들은 다른 것들에 비해 더 빨리 썩고, 심지어 상처가 없는 다른 감자들도 썩게 할 수 있다. 

 

-상처난 감자는 하루 이틀 사이에 다 사용한다. 상처 부위나 원하지 않는 부분은 도려내고 사용한다

-손상된 감자를 알맞게 관리하여 더 오랫동안 보관할 수 있도록 한다. 

-너무 심하게 손상된 감자나 썩은 감자는 버린다.

 

 

2. 건강한 감자들은 어둡고 건조한 곳에 보관한다. 

손상된 감자를 골라낸 후에는 감자가 수분이나 빛에 노출되지 않도록 한다. 이는 감자가 녹색으로 변하거나 썩는 것을 막아준다. 지하실, 저장고, 구석진 주방 찬장 등에 보관하면 좋다.

 

통풍이 잘 되는 곳에 감자를 보관한다. 대부분의 감자는 공기가 잘 통하도록 망사 주머니에 담아 판매한다. 밀폐 용기에 감자를 보관하면 안된다.

 

감자를 직접 수확했다면 바구니나 통풍이 잘 되는 용기에 차곡차곡 쌓아 놓는다. 각 층마다 신문지를 넣어준다. 제일 윗부분도 신문지로 덮어준다.

 

 

3. 선선한 곳에 보관한다. 

감자를 보관하는 최적의 온도는 섭씨 10도 이하 이다. 보관기간을 최대한 늘리기 위해서는 섭씨 2-4도 정도에 감자를 보관해야 한다. 지하 저장실과 같이 춥고 어두운 장소가 감자를 보관하는데 가장 적합하다.

 

냉장고는 너무 기온이 낮아서 감자의 맛을 잃게 할 수 있다. 

 

 

4. 상한 감자는 없는지 종종 확인한다. 

위의 방법을 따르면 대부분 몇 달 동안은 문제 없이 감자를 보관할 수 있다. 그러나 감자가 상할 조짐을 보이는지 주기적으로 확인하는 것을 권장한다. 감자 한 개가 상하면 주위의 다른 감자들도 상하게 될 수 있다. 따라서 상한 감자를 골라내는 작업은 매우 중요하다. 다음과 같은 감자가 없는지 살펴본다:

 

녹색 감자: 연한 녹색을 띠는 감자들. 시간이 지나면서 감자가 점점 무르고 건조하게 된다. 대개 감자가 빛에 노출 될 경우 이러한 현상이 나타난다. 아주 연한 녹색을 띤다면 그 부분을 잘라내고 조리하면 된다. 

 

싹이 난 감자: 작은 싹이 자라기 시작한다. 대개 감자가 푸르게 변하거나 물러지면서 나타나는 현상이다. 감자가 너무 푸르거나 무르지 않다면 싹이 난 부분을 잘라내고 사용한다.

 

썩은 감자: 눈에 띄게 감자가 썩기 시작한다. 감자에서 악취가 나거나 살이 무르거나 곰팡이가 핀다. 썩은 감자는 버리고, 그와 접촉한 신문지는 갈아준다.

 

 

5. 장기 보관을 위한 감자보관법

감자를 더 오랫동안 보관하려면 다음과 같은 방법으로 보관한다. 이 방법은 가벼운 상처로 인해 썩기 쉬운 감자에 사용해도 좋다. 손상을 회복한 감자는 작은 상처와 멍이 있지만 곧 사라진다. 

 

-시원하고 어두운 장소에 신문지를 펴고 감자를 널어놓는다.

-기온을 섭씨10-15도 정도로 높힌다. 이는 일반적인 저장 온도보다 약간 높다.

-감자를 이 상태로 둔다. 약 2주 후에는 감자 껍질이 마르고 두꺼워진다. 먼지를 털어내고 위에 제시 된 방법대로 감자를 보관한다 (온도를 약간 낮춰야 할 수도 있다).

 

감자 냉동보관법

맛도 있고 영양가도 높은 감자는 풍성하게 자라기 때문에 너무 많아 처치곤란인 경우도 많다. 이럴 때는 냉동보관하면 되는데, 생감자는 수분이 많아 나중에 조리할 때 물컹거리기 때문에 데쳐서 냉동보관 하는 게 좋다. 그 과정이 까다로울 것 같지만 전혀 그렇지 않다. 감자는 통으로 또는 잘라서 데치면 된다. 조리된 감자도 냉동보관하는 게 좋다. 나중에 먹을 때는 해동시켜 원하는 레시피에 따라 조리해서 먹으면 된다.

반응형

댓글0